태터데스크 관리자

도움말
닫기
적용하기   첫페이지 만들기

태터데스크 메시지

저장하였습니다.

[Drink] 술

Life/Action 2006.10.04 17:36

어제 저녁 내 생일이라고 친구하고 과 누나 형들이 한잔하자고 하길래 나갔다.

저녁도 않먹었고 해서 오뎅바 가서 해물탕안주 한개랑 밥이랑 소주한병시켜서 반주겸해서 먹었다.

다 먹고나서는 간단히 포켓볼 한겜 치고는 술먹으러~

술집갈때 친구녀석이 생일이라고 케익하나 사들고 들어갔다.

안주시키고 술시키고는 케익에 불붙여서 노래불러주고는 불끄는데 까지는 좋았는데

옆 테이블에 여자분 세명한테 케익잘라서 나눠줬더니 생일주라면서 한잔준다.

그 한잔이 역시나 글라스 한잔. ㅠ.ㅠ

내 주량은 소주 한병임.

이미 밥먹을때 세잔 마시고 들어와서 두잔 마시고 여기다 글라스(소주반병) 먹으면 분명이 뻗는데...

술 주신 여자분한테 이거먹고 여기서 뻗어도 돼냐구 물으니 상관없단다. -_-;;

결국 그대로 원샷.

먹고나서 자리로 오자마자 눈이 감겨 온다.

어찌어찌 30분정도 버텼는데 그 이후로 30분정도 기억이 않난다.

정신차려 보니 역시나 또 거기서 자고있었다. ㅠ.ㅠ

작년 생일때도 다른 테이블에 케익갔다주고는 글라스 받어먹고는 뻗어버렸는데...

올해도 역시나였다.

친구녀석은 나랑 술먹으면 재미없다고는 다시는 같이 술 않먹는단다.

그러게 왜 부추기냐고... ㅠ.ㅠ

결국 술집들어간시 1시간만에 나와서 또 혼자 택시타고 집으로 와서는 바로 누워잤다.

그래도 신기하게 아무리 취했어도 꼭 집에는 제대로 찾어온다.

결국 올 생일도 술먹고는 제일 먼저 뻗어서 와버렸다. ㅠ.ㅠ

술에 좀더 강해지던지 아니면 아에 술을 먹지말던지 해야긋다.

'Life > Action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[Exacting] 힘들다  (0) 2007.05.10
[Examination] 시험  (0) 2007.04.30
[Drink] 술  (0) 2006.10.04
도메인등록  (0) 2006.10.01
소공 써머리 드디어 끝냈다.  (0) 2006.09.26
티스토리에 둥지를 틀다.  (0) 2006.08.18
Posted by 젠드